본문으로 바로가기
63539649 0242020102063539649 02 0201001 6.2.0-RELEASE 24 이데일리 56679201 false true false false 1603169648000 1603169666000

전동킥보드로 출근하던 50대, 포클레인에 치여 사망

글자크기
[이데일리 박한나 기자] 경기 성남시에서 전동킥보드를 타고 출근하던 50대 남성이 굴착기(포클레인)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지난 19일 아침 7시경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금토동에서 전동킥보드를 타고 가던 A 씨(50)가 우회전하던 포클레인에 치여 숨졌다고 20일 밝혔다. A 씨는 인도와 인도 사이의 차도를 건너다가 사고가 발생했다.

A 씨는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판교에 있는 회사로 출근하기 위해 평소 다니던 길로 갔던 것으로 조사됐다.

포클레인 운전자 B 씨는 “뒤에서 오는 차량을 확인하기 위해 좌측만 보고 진행하다 사고나 났다”는 취지로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B 씨를 도로교통법상 주의의무 위반, 과실치사 혐의로 입건해 조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데일리

한 전동키보드 운행자가 도로 위를 달리는 모습 (사진=SBS ‘맨 인 블랙박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