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539576 0912020102063539576 02 0213001 6.2.0-RELEASE 91 더팩트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169474000 1603172479000

[단독] 전북 고창서 건강한 70대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부검 예정(종합)

글자크기
더팩트

20일 <더팩트> 취재 결과를 종합하면 이날 오전 7시 35분께 전북 고창군 상하면 한 주택에서 A(78)씨가 숨져 있는 것을 이웃 주민이 발견해 신고했다. A씨는 전날 독감백신은 접종했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독감 접종과 사망 연관성은 확인 안돼"

[더팩트ㅣ윤용민 기자·고창=이경민 기자] 전북 고창에서 인플루엔자(독감) 백신을 맞은 70대가 숨지는 일이 발생해 보건당국이 원인 조사에 나섰다. 인천 지역 10대 한 명 역시 독감 백신 접종 이틀 만에 사망한 것으로 확인됨에 따라 관련 사망자 수는 2명이 됐다.

20일 <더팩트> 취재 결과를 종합하면 이날 오전 7시 35분께 전북 고창군 상하면 한 주택에서 A(78)씨가 숨져 있는 것을 이웃 주민이 발견해 신고했다. 신고자는 경찰에 "아침마다 산책을 하던 분이 보이지 않아 걱정돼 집 안을 둘러보니 쓰려져 있었다"고 진술했다.

A씨는 전날 오전 고창 상하면 한 의원에서 무료 독감 백신을 접종한 것으로 확인됐다. 해당 백신은 보령바이오파마 보령플루인 것으로 전해졌다. 평소 고혈압이나 당뇨를 제외하면 심각한 기저 질환이 없는 A씨가 갑자기 사망함에 따라 백신으로 인한 사망이 아닌가 의심되는 상황이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사망한 부분에 대해서는 범죄 혐의가 없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방역당국 관계자는 "백신 접종과 A씨 사망의 연관성은 명확하게 규명되지 않았다"며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명확한 결론은 최종 부검 결과가 나온 이후에서나 나올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현재까지 독감 백신과 관련해 신고된 이상반응은 유료 접종자에게서 124건, 무료 접종자에게서 229건으로 파악됐다.

인천에서 사망한 10대가 맞은 백신은 '국가조달물량' 백신으로, 신성약품이 조달한 물량이다. 이 학생은 평소 알레르기 비염 이외에 특이 질환이 없었고, 접종 전후로도 이상 반응은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3000만명분의 독감 백신이 접종되고 있는 상황에서 잇따라 이러한 사망 사고가 발생함에 따라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now@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