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525758 0782020102063525758 03 0304001 6.2.0-RELEASE 78 이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146933000 1603147146000

WSJ "SK하이닉스, 인텔 메모리칩 부문 인수 나서…11조 원 규모"

글자크기
이투데이

차세대 DDR5 D램(사진제공=SK하이닉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19일(현지시간) SK하이닉스가 인텔과 메모리 반도체 사업분야 인수에 대한 협상을 진행하고 있으며 타결에 접근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WSJ은 "이르면 이날 중 협상 타결 소식이 발표될 수 있다"고 전했다.

인수가격은 100억 달러(한화 약 11조4000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구체적인 인수 대상은 공개되지 않았다. 하지만 인텔은 중국 다롄에 3D 낸드 플래시 생산 공장을 운영 중이다.

인텔은 최근 가격 하락과 시장경쟁 격화에 따라 메모리 반도체 분야에서 목표로 한 수익을 내지 못하자 사업 철수를 추진해왔다.

인텔은 지난 1월 메모리 반도체와 관련한 신기술 개발을 위한 합작회사의 지분을 15억 달러(약 1조7000억 원)에 매각하기도 했다.

WSJ은 비메모리 분야에서 후발 업체인 영국의 AMD가 시장 점유율을 급속도로 올리는 상황인데도 인텔은 차세대 중앙처리장치(CPU) 대량생산에 차질을 빚는 등 시장에서 고전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투데이/권태성 기자(tskwon@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