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525618 0142020102063525618 04 0401001 6.2.0-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true true false false 1603145940000 1603155667000

"엄마 살아돌아올 것" 母 협곡서 실종 후 2주만에 감격 재회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사진=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미국 협곡에서 실종됐던 여성이 2주 만에 가족의 품으로 돌아왔다. 실종자의 딸은 엄마가 등산 전문가라며 안전하게 돌아올 것이라고 굳게 믿었다.

19일(현지시간) CNN에 따르면 지난 6일 홀리 코르티어(38)는 유타 공원에 들어가는 모습을 마지막으로 모습을 감췄다. 이후 국립공원공단은 수색구조대가 공원 방문객의 제보를 받은 후 18일 그녀를 발견했다고 전했다.

코르티어는 딸과 여행을 하다 6일부터 혼자 여행을 했고, 공원 내 하이킹 코스로 이어지는 그로토 지역 정류장에서의 모습을 마지막으로 실종됐다.

헤어진 후에도 엄마와 일주일 이상 코르티어와 연락을 계속하던 딸은 엄마와의 연락이 두절되자 실종 신고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정확한 실종 경위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다만 딸은 엄마가 돌아올 것이라고 믿었다. 코르티어가 국립공원의 험난한 지형에서도 일주일 이상 밖에서 살아남을 수 있는 노련한 등산객이라고 확신했다는 설명이다.

코르티어의 가족들은 “희망을 버리지 않고 밤낮으로 수색활동을 벌인 수색팀과 제보를 해준 등산객들에게 고맙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엄마 #엄마 #실종 #유타공원
joonhykim@fnnews.com 김준혁 인턴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