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47465 0042020100263147465 04 0401001 6.1.20-RELEASE 4 YTN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589820000 1601595489000

"BTS 주식회사가 세계를 차지"...美매체, 음악산업 변화 분석

글자크기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의 유명 연예 잡지 '버라이어티'(Variety)가 빌보드 싱글 차트 1위에 오른 방탄소년단, BTS를 '주식회사'에 빗대며 "BTS가 세계를 차지할 것"이라는 미국 음악산업 종사자들의 전망을 소개했습니다.

버라이어티는 현지시간 1일 'BTS와 팬클럽 아미(ARMY)는 음악 산업을 어떻게 바꿨는가'라는 제목의 표지 기사를 게재했습니다.

버라이어티는 BTS가 창출하는 경제적 가치를 "BTS 주식회사"의 성과로 비유하면서 "영화 '기생충'의 오스카상 수상에 이어 BTS의 세계적인 성공은 한국이 창의력의 새로운 중심이 될 수 있다는 신호"라고 평가했습니다.

이 매체는 디지털 플랫폼을 통한 BTS와 팬들의 소통, 관련 콘텐츠 등은 "서양의 어느 아티스트도 성취하지 못한 것"이라며 "BTS의 성공은 미국 음반 회사가 가수의 팬층을 만들고 유지하는 방법을 다시 생각하게끔 했다"고 전했습니다.

게펀 레코드 사장을 지낸 닐 제이컵슨은 버라이어티에 "이제는 아티스트가 팬들에게 직접 말할 수 있는 방법이 생겼다"며 "이런 구조가 BTS에게는 엔진이 되면서 히트곡이 더 많은 히트곡을 만들어내고 있다"고 진단했습니다.

소니 레코드 임원이자 BTS '다이너마이트'의 보컬 프로듀서를 맡은 제나 앤드루스는 "노래와 춤에서 BTS와 같은 아티스트를 본 적이 없다"며 "BTS가 세계를 차지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