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46534 0042020100163146534 01 0101001 6.1.19-RELEASE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01557432000 1601558529000

나훈아 소신 발언에 국민의힘 "부끄러워 자괴감 든다"

글자크기
추석을 맞아 진행된 나훈아의 비대면 공연이 화제가 된 가운데 정치권도 나훈아 씨의 '소신 발언'을 두고 들썩였습니다.

원희룡 제주도 지사는 SNS를 통해 공연을 보며 힘이 났지만, 한켠으로는 자괴감도 들었다며, 이십 년 가까이 정치를 하며 나름대로 애를 쓰고 있지만 부끄럽기 짝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박대출 의원도 'KBS가 거듭날 것'이라는 나훈아의 발언을 다룬 기사를 공유하며, 비대면 공연이었지만 국민 가슴에 맞닿았다고 말했습니다.

장제원 의원도 나훈아가 대한민국을 흔들어 깨웠고, 지친 국민의 마음에 진정한 위로를 주었다고 평가했습니다.

앞서 나훈아는 어젯밤 방송된 비대면 공연에서 '국민 때문에 목숨을 걸었다는 왕이나 대통령은 한 사람도 본 적이 없다' '국민이 힘이 있으면 위정자가 생길 수 없다' 는 등의 소신 발언으로 화제가 됐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