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46135 0672020100163146135 02 0203001 6.1.21-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551890000 1601552018000

추석 전날 친누나 부부에 흉기 휘둘러… 매형 숨져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아시아투데이 천현빈 기자 = 충남 아산경찰서는 친누나 부부에게 흉기를 휘둘러 매형을 살해한 혐의를 받는 60대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일 밝혔다.

지난달 30일 A씨는 추석 연휴 첫날을 맞아 아산시 인주면에 위치한 자신의 집에 누나 부부를 초대해 이야기를 나누던 중 오후 12시 17분 경 흉기를 수차례 휘둘러 매형을 살해했다. A씨의 누나는 중상을 입고 대전의 한 대학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A씨 누나 부부는 추석을 맞아 다른 지역에서 A씨의 집에 찾아와 술을 마시며 식사하던 중 참변을 당한 것으로 조사됐다. 당시 A씨는 가족사 문제로 갈등을 빚다 누나 부부에게 강한 불만을 나타낸 것으로 경찰은 파악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순간적으로 화를 참지 못한 정황이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며 “A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