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43583 0172020100163143583 08 0801001 6.1.20-RELEASE 17 디지털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528046000 1601528465000

“케이블‧IPTV 해지 후 돈 돌려받았나요?” 미환급금만 80억원

글자크기
디지털데일리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인터넷TV(IPTV), 케이블TV, 위성방송 등 유료방송 가입자가 서비스 해지 후 돌려받지 못한 미환급금만 80억원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1일 윤영찬 의원(더불어민주당, 사진)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유료방송 서비스 해지 후 되돌려받지 못한 미환급 내역은 6월말 기준 139만9897건으로, 총 80억7 331만원에 달한다.

사업자별로는 케이블TV 딜라이브가 16억5900만원, SK브로드밴드(구 티브로드)가 15억8000만원 등으로 단일 사업자로 많은 미환급금액을 보유하고 있었다.

유료방송 미환급금액이 나타난 이유는 가입자가 요금을 낸 이후 서비스를 해지했거나, 유료방송 수신을 위한 장비 보증금 미수령, 계좌 이체 도중 나타난 이중납부 등 다양했다.

윤영찬 의원은 '유료방송 사업자가 이용자에게 마땅히 돌려줘야 할 거액의 미환급금이 발생했음에도 이를 고지하지 않고 보관하고 있었다는 것은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일'이라며 '국정감사에서 80억원에 달하는 거액을 환급하지 않은 이유를 따져 물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용자가 미환급액을 조회할 수 있는 스마트초이스와 유료방송 미환급액 정보조회 서비스가 있지만, 여전히 국민들은 이 같은 서비스 존재여부도 모르고 있다'며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유료방송 사업자들이 미환급액을 쌓아두지 않고 일정 기간 내 환급할 수 있도록 제도적 장치를 만들고 감시 감독을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