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39184 0232020093063139184 02 0213001 6.1.19-RELEASE 23 아시아경제 57858643 false true false false 1601475840000 1601475858000

도봉구 다나병원 입원환자 중 28명 추가 양성...국가지정병원 이송

글자크기

다나병원 입원환자 166명과 종사자 44명 총 210명 전원 검체 채취 완료... 입원환자 중 28명 추가 양성, 127명 음성, 재검 대상 11명, 직원 44명 전원 음성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도봉구는 창5동 소재 '다나병원'에서 입원환자 28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모두 국가지정병상으로 이송중이라고 30일 밝혔다.


구는 지난 9월29일 창5동 소재 '다나병원'에서 확진판정을 받은 2명의 확진자(#202,#203)가 발생함에 따라 이 병원의 나머지 입원환자 166명과 종사자 44명 등 총 210명 전원에 대해 신속한 검체 채취를 완료했다.


그 결과 입원환자 중 28명이 추가 양성, 127명이 음성으로 판정, 재검 대상이 11명 나왔다. 재검사 대상자 11명은 경과를 관찰하여 추후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지금까지 다나병원 관련 양성판정을 받은 확진자는 30명으로 모두 입원환자이며, 직원 44명은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구는 검체 채취 후 다수환자가 발생하는 만일의 상황을 대비해 119와 긴급이송 협의, 입원병실 확보 등 사전 조치, 28명의 확진자는 이날 모두 국가지정병상으로 이송할 예정이다.


구는 지역 내 추가 전파를 차단키 위해 내·외부적 조치를 단행하고 있다. 병원 전체를 코호트 격리하고 긴급소독 및 출입통제 명령했으며 확진자의 동일 병실 이용자를 모두 격리했다.


또 1일 1회 소독을 실시하고 병원 직원은 보호복을 반드시 착용토록 하고 있다.


아울러, 도봉구와 서울시, 질병관리청 역학조사관들은 입원환자와 종사자 등에 대한 심층역학조사를 실시중이다.


특히, 기존 퇴원자, 외래 방문자, 면회객 등은 증상 유무와 관계없이 전수검사를 실시, 격리자는 격리 해제 전 검사를 반드시 실시, 추가 감염자 및 접촉자 차단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9월15일 이후 창5동 다나병원을 다녀가신 구민 여러분께서는 증상유무와 관계없이 보건소로 연락, 진단검사를 실시해 주시고, 다시 한 번 경각심을 가지고 일상 내 사회적 거리두기와 개인방역에 힘써주시길 당부드리며, 이번 집단감염 상황이 조기에 종료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