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39023 0242020093063139023 06 0603001 6.1.20-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472007000 1601473031000 related

"오늘 같은 공연은 처음"… 나훈아, 생애 첫 언택트 콘서트

글자크기

30일 방송된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

15년 만에 방송 출연… 첫 언택트 공연

온라인 관객 1000명 호흡… 장관 연출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오늘 같은 공연은 태어나서 처음 해봅니다.”

이데일리

(사진=KBS2 ‘2020 한가위 대기획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 방송화면)


가수 나훈아가 15년 만에 방송에서, 언택트로 공연을 진행한 소감을 이같이 밝혔다.

나훈아는 30일 방송된 KBS2 ‘2020 한가위 대기획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를 통해 15년 만에 안방극장 나들이에 나섰다.

“오랜만입니다”라고 운을 뗀 나훈아는 “손도 잡아보고 뭐가 좀 보여야 뭘 하는데, 눈빛도 잘 보이지도 않고 어쩌면 좋겠냐”고 어색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관객들은 스크린을 통해 연결된 화면을 통해 “나훈아!”라고 일제히 연호했고, 나훈아는 “고맙습니다”라고 말하며 공연의 힘찬 서막을 열었다.

나훈아는 넘치는 자신감과 무대 장악력으로 관객들을 언택트로 들었다 놨다 했다. 오송즈 합창단과 함께한 ‘머나먼 고향’ 무대에서는 특유의 흥 넘치는 모습으로 관객들을 웃게 했고, 피난민 위한 신곡 ‘명자’ 무대에서는 심금을 울리기도 했다. 특히 무대 중간중간 갑작스럽게 마이크를 넘겼는데도 언택트로 공연을 관람한 시청자들은 한목소리로 떼창하며 즐겼다.

이데일리

(사진=KBS2 ‘2020 한가위 대기획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 방송화면)


나훈아는 코로나19에 맞서 싸우는 의료진에게 고마움을 표하기도 했다. 나훈아는 “우리에겐 영웅들이 있다”라며 “코로나 때문에 이렇게 난리를 칠 때 우리 의사, 간호사 여러분 그리고 의료진 관계자 여러분들이야말로 진정한 영웅”이라고 고마움을 표했다.

2020 한가위 대기획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는 지난 23일 언택트로 1000명의 온라인 관객과 진행됐다. 이날 방송은 다시보기 없이 생방송으로 한 번만 방송한다. 나훈아는 “코로나19 때문에 ‘내가 꼭 공연을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가만히 있으면 두고두고 후회할 것 같았다”고 공연 참여 소감을 전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