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정은, '공무원 피격 사건' 언급 없이 '코로나 방역'만 강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정작 북한은 우리에게 통지문 하장 보낸 뒤 더 이상 아무런 언급이 없습니다. 김정은 위원장이 어제 노동당 정치국 회의를 주재했는데, 코로나 방역 문제만 다뤘다고 합니다.

북한의 의도는 무엇인지 이어서 박지호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어제 열린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회의입니다.

회의를 주재한 김정은 위원장은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철저한 대응을 요구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 / 오늘
“방역대책을 더욱 철저히 강구하며 대중적인 방역분위기, 전인민적인 자각적일치성을 더욱 고조시켜 강철같은 방역체계와 질서를 확고히 견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