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추미애 사과 없었다…당직사병측 "秋장관 인식의 오류 심각"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추장관은 그러나 이번 수사를 통해 자신의 거짓말이 드러난데 대해서는 어떤 해명도 설명도 사과도 하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수사결과 진실로 밝혀진 당직사병 현모씨의 증언을, '일방적 주장'이라고 다시 한 번 폄훼했습니다. 현씨 측은 추장관의 이런 주장을 이해하기 어렵다며 사과를 기다린다고 했습니다.

이어서 이재중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보좌관에게 전화 통화를 지시한적이 없다고 재차 강조한 추미애 법무장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