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37712 0042020093063137712 04 0401001 6.1.20-RELEASE 4 YTN 0 false false false false 1601455139000 1601455326000

日, 내년 호위함 '가가' 항모 개조 착수...F-35B 탑재

글자크기
일본이 내년에 최첨단 스텔스 전투기인 F-35B가 탑재될 수 있도록 호위함 '가가'를 경항공모함을 개조하는 사업에 착수합니다.

일본 방위성은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하는 5조4천898억 엔, 우리 돈으로 약 60조8천억 원의 2021회계연도 방위관계 예산을 편성했습니다.

이는 올해보다 3.3% 증가한 것으로 이대로 확정되면 역대 최대이자 2013년 이후 9년 연속 증가세를 기록하게 됩니다.

세부적으로 보면 수직 이착륙이 가능한 F-35B가 이용할 호위함 '가가'를 경항공모함으로 개조하는 사업에 231억 엔을 새롭게 반영했습니다.

일본 방위성은 이즈모형 호위함인 '이즈모'와 '가가' 등 2척을 항공모함화 하는 계획을 세워 놓고 올해 먼저 '이즈모' 개수 작업에 착수했습니다.

방위성 관계자는 헬기 이착륙만 가능한 비행갑판을 내열성이 강한 재질로 보강하고 F-35B의 안전한 운용이 가능하도록 뱃머리 모양을 사각형으로 바꿀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또 F-35A 4기와 F-35B 2기의 추가 취득 비용으로 666억 엔을 배정했습니다.

일본 정부는 F-35형 전투기 보유 규모를 미국 외에는 가장 많은 147대로 단계적으로 늘릴 계획입니다.

북한 등을 염두에 둔 종합 미사일 방공 능력 강화에도 천247억 엔을 배정했습니다.

우선 저고도로 날아오는 변칙 궤도형 탄도미사일 대처 능력을 키우기 위해 자동경계관제시스템 성능개선 사업에 224억 엔을 투입하고 패트리엇 미사일 구매에 391억 엔을 배정했습니다.

일본 방위성은 지난 6월 배치 중단을 결정한 탄도 미사일 요격 체계인 이지스 어쇼어의 대체안과 관련해선 내년도 예산액을 명시하지 않은 채 계속 사업으로 추진하겠다고 적시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코로나19 이겨내자!" 응원 메시지 남기고 치킨 기프티콘 받아가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