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37489 0242020093063137489 06 0603001 6.1.21-RELEASE 24 이데일리 61919105 false true false false 1601453708000 1601453717000 related

김호중, 병역특례 의혹 벗었다… 정정보도로 합의 [전문]

글자크기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가수 김호중이 병역특례 의혹을 말끔히 벗었다. 의혹을 보도한 매체는 정정보도로 잘못된 내용을 바로잡았다.

이데일리

김호중(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김호중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29일 “김호중 이슈와 관련해 기사를 작성한 기자와 언론사로부터 잘못된 내용을 정정 보도해주는 것으로 원만히 합의했고, 당사는 기사를 작성한 기자와 언론사를 대상으로 진행했던 민, 형사 소송을 취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일부 언론 매체가 쓴 기자와 언론사로부터 사과를 받았다는 내용은 사실과 다르며, 합의 내용에는 포함되지 않았음을 알려드린다”고 덧붙였다.

이날 해당 매체는 “입영기간 연기 기한이 만료되었음에도 불법적으로 군 입대를 연기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그러나 김호중의 입영 연기 기한이 지났다는 보도는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져 이를 바로잡았다”라고 정정보도했다. 한 전 매니저 등과의 관계, 불법 스포츠 토토를 했다는 의혹도 정정했다.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안녕하세요.

가수 김호중의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입니다.

앞서 모 언론사를 통해 단독 보도된 김호중과 관련된 잘못된 병역특혜 논란 등의 이슈들에 대해 소속사 측 공식입장을 전달드립니다.

김호중 이슈와 관련해 기사를 작성한 기자와 언론사로부터 잘못된 내용을 정정 보도해주는 것으로 원만히 합의했고, 당사는 기사를 작성한 기자와 언론사를 대상으로 진행했던 민, 형사 소송을 취하하기로 하였습니다.

일부 언론 매체가 쓴 기자와 언론사로부터 사과를 받았다는 내용은 사실과 다르며, 합의 내용에는 포함되지 않았음을 알려드립니다.

감사합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