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36759 0772020093063136759 06 0601001 6.1.21-RELEASE 77 텐아시아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449376000 1601449453000 popular

문근영, 16년 함께한 나무엑터스 왜 떠날까…"몸과 마음 재정비 할 것" [전문]

글자크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텐아시아

배우 문근영./ 사진=텐아시아DB



배우 문근영이 16년 만에 나무엑터스를 떠난다.

문근영은 30일 디시인사이드 갤러리에 "뜻밖의 소식이라 많이 놀라셨을 텐데, 저는 잘 지내고 있다. 너무 걱정하지 않았으면 좋겠다"며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앞서 문근영이 16년간 몸담았던 소속사 나무엑터스를 떠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문근영은 나무엑터스의 창립 멤버다.

문근영은 "제 삶에도, 배우로서의 삶에도 전환점이 필요하단 생각이 들어 큰 결정을 했다"며 "익숙함에서 벗어나 저 자신을 환기하고 싶다는 생각도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문근영은 "사실 구체적인 계획은 없다. 그저 지금껏 걸어온 시간보다 앞으로의 더 긴 시간을 담담히 걸어갈 생각으로, 마음도 몸도 재정비하자는 계획뿐"이라며 "지금 이 순간을 소중히, 나에게 주어진 삶을 감사히, 그렇게 쌓인 시간을 좀 더 겸허히 살아가고자 하는 바람이다"라고 했다.

아울러 문근영은 "새로운 결정을 하는 것에 걱정이 많았는데, 진심으로 걱정해주고 응원해주셔서 정말 고맙다"며 "좀 더 많은 것들을 보고 느끼고 배워서 더 나아진 모습으로 좋은 소식 가지고 찾아뵙겠다"고 약속했다.

나무엑터스 또한 "배우의 고민을 충분히 공감하고 존중해 매니지먼트 업무를 종료하기로 합의했다"라고 밝혔다.

문근영은 1999년 어린이 드라마 '누룽지 선생님과 감자 일곱 개'로 데뷔했다. 드라마 '가을동화'에서 송혜교 아역을 맡아 '국민 여동생' 타이틀을 얻었다. 이후 안방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활발하게 활동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텐아시아

배우 문근영./ 사진제공=나무엑터스



다음은 문근영 입장 전문

뜻밖의 소식이라 많이 놀라셨을 텐데, 저는 잘 지내고 있습니다.

그러니 너무 걱정하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음..

제 삶에도, 배우로서의 삶에도 전환점이 필요하단 생각이 들어 큰 결정을 했습니다.

익숙함에서 벗어나 저 자신을 환기하고 싶다는 생각도 들었구요.

사실 구체적인 계획은 없습니다.

그저 지금껏 걸어온 시간보다 앞으로의 더 긴 시간을 담담히 걸어갈 생각으로, 마음도 몸도 재정비하자는 계획뿐이에요.

지금 이 순간을 소중히, 나에게 주어진 삶을 감사히,

그렇게 쌓인 시간을 좀 더 겸허히 살아가고자 하는 바람입니다 :)

새로운 결정을 하는 것에 걱정이 많았는데,

진심으로 걱정해주고 응원해주셔서 정말 정말 고맙습니다!!

좀 더 많은 것들 보고 느끼고 배워서 더 나아진 모습으로 좋은 소식 가지고 찾아뵐게요^^

그러니 그때까지 몸도 마음도 건강하게 지내시고!!

자유롭게 꿈꾸며 행복하게 지내시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추석 연휴도 행복하게 보내시구요 :)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최신 이슈 한번에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