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34738 0512020093063134738 04 0403003 6.1.21-RELEASE 51 뉴스1 62258191 false true false false 1601436677000 1601440636000

트럼프, 바이든 아들 공격…"군대에서 쫓겨나고 중국에서 돈 벌어"

글자크기
뉴스1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혜연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 후보의 아들 헌터 바이든이 약물 남용으로 군대에서 쫓겨났고 중국에서 많은 돈을 벌고 있다고 공격했다.

29일(현지시간) 오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에서 열린 미 대선 1차 TV토론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당신 아들은 중국에 들어갔다 오면서 수억달러를 벌어들였다"고 주장하며 "모스코바 시장의 아내는 왜 당신 아들에게 350만달러를 줬나"고 질문했다.

바이든 후보는 "이것들 모두 진실이 아니다"고 짧게 답변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헌터 바이든이 우크라이나 에너지회사 임원으로 재직할 때 위법행위를 했다고 주장했고 바이든 후보는 "가족들과 도덕성에 대해 말하고 싶나? 나는 그러고 싶지 않다. 그의 가족들에 대해 우리는 밤새 얘기할 수 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헌터 바이든이 "약물 남용으로 군대 복무 중 쫓겨났다"고 주장했다. 이에 바이든 후보는 "내 아들은 애국자고 다른 평범한 미국인 집처럼 약물 문제가 있을 뿐이다. 지금은 치료됐고 회복 중"이라고 반박했다.
hypark@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