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32296 0532020093063132296 02 0213001 6.1.20-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424530000 1601424636000

연휴 첫날 술 마시고 운전하다 추락한 포르쉐…2명 사상

글자크기
전북CBS 송승민 기자

노컷뉴스

30일 오전 2시 21분쯤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의 강변로를 달리던 포르쉐 차량이 10m 아래인 천변 산책로로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 = 전북소방본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연휴 첫날 새벽부터 술을 마시고 운전을 하다 차량이 추락해 20대 여성이 숨지고 운전자가 다쳤다.

전북 전주완산경찰서 등에 따르면 30일 오전 2시 21분쯤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의 강변로를 달리던 포르쉐 차량이 10m 아래인 천변 산책로로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조수석에 타고 있던 김(28·여)씨가 숨지고 운전자 유(38)씨가 다리를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차량은 불이 나 전소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이 현장에 도착했을 때 김씨는 이미 심정지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운전자 유씨가 술을 마시고 운전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