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30594 1022020093063130594 05 0506003 6.1.21-RELEASE 102 인터풋볼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412581000 1601413071000

[리그컵 리뷰] '라멜라 동점골' 토트넘, 승부차기 끝에 첼시 제압...8강 진출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윤효용 기자 =토트넘이 승부차기 끝에 첼시를 꺾고 8강 진출에 성공했다.

토트넘이 30일 오전 3시 45분(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카라바오컵 16강 전에서 첼시를 승부차기 끝에 꺾고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양 팀은 90분 간 1-1 무승부를 거뒀지만 승부차기에서 마운트가 실축하며 토트넘이 승리를 챙겼다.

홈팀 토트넘은 로테이션을 가동했다. 최전방에 베르바인, 라멜라가 위치했고 오리에, 페르난데스, 시소코, 은돔벨레, 레길론, 탕강가, 알더베이럴트, 다이어, 요리스가 선발 출전했다. 이에 첼시는 지루, 베르너, 마운트, 허드슨 오도이, 코바치치, 조르지뉴, 벤 칠웰, 주마, 토모리, 아스필리쿠에타, 멘디로 맞섰다.

선제골은 첼시의 몫이었다. 전반 18분 레길론이 부정확한 컨트롤로 볼을 빼앗겼고 아스필리쿠에타의 크로스가 베르너에게 연결됐다. 베르너는 정확한 오른발 슈팅으로 선제골을 터뜨리며 리드를 안겼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토트넘도 득점 찬스를 만들었다. 전반 25분 제드손이 골키퍼와 일대인 찬스를 잡았지만 주마의 수비에 슈팅까지 연결하지 못했다. 이어 전반 34분 라멜라가 페널티박스에서 돌아선 뒤 오른발 슈팅을 시도했지만 이번에는 멘디 골키퍼의 선방에 막혔다.

후반 5분 만에 토트넘이 다시 득점 기회를 잡았다. 측면에서 오리에가 빠르게 파고 들었고 레길론에 컷백을 내줬다. 레길론은 그대로 슈팅까지 이어갔지만 멘디 골키퍼의 세이브에 막혔다.

토트넘은 후반 25분 탕강가를 빼고 케인을 투입하며 승부수를 던졌다. 첼시도 후반 27분 베르너가 골문 앞에서 슈팅을 날렸지만 이번엔 요리스 골키퍼에 막폈다.

첼시가 한 번 더 골 찬스를 잡았다. 후반 33분 순간적으로 토트넘의 수비가 비었고 오도이가 슈팅까지 연결했지만 슈팅이 떴다. 반면 후반 38분 레길론의 정확한 크로스가 올라왔고 라멜라가 동점골을 터뜨리며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양 팀은 후반 종료까지 추가골을 터뜨리지 못했고 카라바오컵 규칙에 따라 연장전 없이 곧바로 승부차기로 돌입했다.

토트넘은 다이어가 첫 번째 키커로 출전해 승부차기를 성공시켰다. 첼시의 첫 번째 키커 타미 아브라함도 가볍기 마무리했다. 이어 토트넘은 라멜라, 호이비에르, 모우라가 차례로 성공시켰다. 첼시도 아스필리쿠에타, 조르지뉴, 애메르송이 모두 승부차기를 성공시켰다. 그러나 마지막 키커에서 승부가 갈렸다. 토트넘은 케인이 성공시킨 반면 첼시의 마운트가 실축하며서 토트넘이 역전 승리에 성공했다.

[경기 결과]

토트넘(1): 라멜라(후38)
첼시(1): 베르너(전18)

[승부차기]

토트넘(5): OOOOO
첼시(4): OOOOX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