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30340 1092020093063130340 04 0401001 6.1.20-RELEASE 109 KBS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409103000 1601409121000

머스크 “코로나 백신 안 맞겠다…빌 게이츠는 얼간이”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의 최고경영자 일론 머스크가 코로나19 백신을 맞지 않겠다고 선언했습니다.

머스크는 현지 시각으로 28일 뉴욕타임스 팟캐스트 '스웨이'에 출연해 이같이 말했다고 29일 뉴욕포스트가 보도했습니다.

머스크는 "나와 아이는 위험하지 않은 상황"이라며 "코로나 백신을 쉽게 구할 수 있는 상황이 되더라도 나와 가족 모두 백신을 맞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전염병 확산을 막기 위한 정부의 경제 활동 봉쇄 조치는 비판했습니다.

그는 봉쇄령 때문에 인류에 대한 믿음이 약해졌다며 그것만으로는 승산이 없다고 의견을 밝혔습니다.

또 "코로나로 위험할 수 있는 사람만 격리해야 한다"고 주장하기도 했습니다.

팟캐스트 사회자가 그런 조치로는 코로나 사망자가 더 나올 수 있다고 비판하자 머스크는 "모든 사람은 결국 죽기 마련"이라고 답변했습니다.

머스크는 이 밖에 두 달 전 자신을 비판한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에 대해서도 "얼간이"라고 부르는 등 노골적으로 비판했습니다.

빌 게이츠는 지난 7월 머스크가 코로나에 대해 잘 알지 못한다고 말했습니다.

머스크는 이에 대해 "게이츠는 내가 뭘 하는지도 모른다고 주장했지만, 테슬라는 게이츠가 투자한 독일 바이오의약품 기업 큐어백의 백신 기계를 만들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예원 기자 (air@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