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29800 0362020093063129800 06 0602001 6.1.20-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393340000 1601393361000 popular

한창 "아내 장영란이 돈 관리…월급날 연락 온다"

글자크기
한국일보

한창이 TV조선 '아내의 맛'에서 입담을 뽐냈다. 방송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창이 아내 장영란이 돈 관리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29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출연진이 경제권에 대해 이야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장영란은 "내가 돈을 관리한다"고 했다. 한창은 "월급날에 아내에게 연락이 온다. 월급 명세를 캡처해 아내에게 보낸 후 집에서 돈을 이체한다"고 했다.

이하정은 "우리 부부는 돈을 따로 관리한다. 나는 남편의 수입과 지출에 대해 모른다. 남편도 내 수입과 지출을 모른다. 남편에게 생활비를 받고, 남편 카드도 갖고 있긴 하다"고 말했다.

박은영은 "나와 남편도 서로 지금까지 얼마를 벌었는지 모른다"고 밝혀 시선을 모았다. 박은영은 "퇴직금도 내 통장에 있다"고 이야기하기도 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