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29570 0972020092963129570 06 0602001 6.1.21-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390474000 1601390895000 related

이혜정 "'미스터트롯' 결승 이찬원에 투표, 최애는 임영웅"(아내의맛)[TV캡처]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아내의 맛 남승민 정동원 이혜정 /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아내의 맛' 요리 전문 방송인 이혜정이 최애 트롯맨으로 임영웅을 꼽으며 애정을 드러냈다.

29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에서는 빅마마 이혜정을 찾아간 정동원, 남승민, 임도형이 수제자로 등극하기 위해 치열한 요리 대결을 벌였다.

앞서 이혜정과 만남을 가진 정동원, 남승민, 임도형은 이날 특급 요리 수업을 받았다. 이날 이혜정은 "집주인 아주머니가 아직도 반찬을 주시냐. 정동원 할머니는 너무 요리를 잘 하시더라"면서 두 사람의 근황을 꿰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자 남승민은 "어떻게 그렇게 다 잘 아니냐"고 물었다. 이에 이혜정은 "어떻게 모르냐. 그 유명한 '미스터트롯' 아니냐. 이후 '아내의 맛'과 '트롯의 맛'이 너무 재밌어서 다 보게 됐다"고 말했다.

정동원은 '미스터트롯' 투표를 물었고 이혜정은 "매번 달랐다. 마지막 결승 때는 이찬원에 투표했다"고 밝혔다. 이어 "진짜 최애는 임영웅"이라고 전해 정동원을 섭섭케 했다.

그러면서도 이혜정은 "남승민은 혼자 자취하느라 아침을 보통 굶지 않냐"며 다정한 면모를 드러냈다. 이에 남승민은 "아침을 거의 굶는다. 잠을 더 많이 자려 한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