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17863 1262020092963117863 08 0801001 6.1.21-RELEASE 126 아이뉴스24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350747000 1601350771000

애플, 아이폰12 미니로 인기몰이 할까?

글자크기

저가 모델 추가로 구매촉진…매출 성장 촉매제

[아이뉴스24 안희권 기자] 애플이 올해 내놓을 아이폰12에 미니 모델이 포함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 미니 모델이 흥행돌풍을 일으킬 것으로 보여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투자분석 매체 모틀리풀의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아이폰11이 인기몰이에 성공했듯이 올해 새롭게 나올 미니 모델도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됐다.

시장조사기관 컨슈머인털레전스리서치파트너스(CIRP)의 자료에서 애플이 올해 1분기에 판매했던 아이폰중 37%를 아이폰11이 차지했다.

아이폰11은 일부 부품의 소재를 저렴한 것으로 교체해 기본 모델보다 50달러 싼 699달러에 판매하고 있다. 5.4인치 미니 모델은 저가형 버전으로 비싼 가격에 구입을 포기한 소비자를 유치하는데 유용하다. 아이패드 미니, 맥 미니 등이 대표적이다.

아이뉴스24

아이폰12 미니 모델이 흥행몰이에 성공할 것으로 예상된다. 사진은 아이폰12 컨셉트 디자인 [EAP]



애플은 올초 보급형 모델인 아이폰SE 새버전을 출시했다. 아이폰SE 신모델은 399달러부터 가격이 시작된다. 이 제품 출시후 시장조사업체 카날리스에 따르면 올 2분기 미국시장에서 아이폰 판매량이 아이폰SE 신모델덕에 10% 가량 증가한 것으로 예측했다.

애플은 지난해 2분기 미국에서 판매호조로 아이폰1천500만대를 공급했으며 시장 점유율은 전년도 40.8%에서 47.1%로 크게 늘었다.

반면 2분기 세계 스마트폰 시장에서 아이폰 판매량은 3천190만대로 전년대비 5% 감소했다. 애플이 아이폰SE를 출시해 아이폰의 평균판매 가격이 503달러로 전년보다 10% 떨어졌다.

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구매수요가 줄어 아이폰의 판매가격의 조정을 불러왔다.

시장 분석가들은 애플이 저렴한 아이폰SE와 아이폰12 미니로 소비자의 구매를 촉진시켜 흥행몰이에 성공할 것으로 예상했다.

안희권기자 argon@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