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16039 0962020092963116039 05 0508003 6.1.20-RELEASE 96 스포츠서울 48372589 false true false false 1601346428000 1601346441000

'쌍둥이 자매' 이재영·이다영, 전국 여고 배구부에 배구화 200켤레 기부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이재영(왼쪽)과 이다영. 제공 | 흥국생명



[스포츠서울 박준범기자] 흥국생명의 슈퍼 쌍둥이 자매 이재영과 이다영(24)이 유소년 배구 발전을 위해 전국 여고 배구부에 배구화를 전달했다.

흥국생명은 29일 보도자료를 통해 “이재영과 이다영이 전국 17개 여자고등학교 배구부 선수 및 지도자에게 약 200켤레의 배구화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재영과 이다영은 “추석을 맞이해 선수들에게 작지만 마음이 담긴 선물을 전달하고 싶었다. 코로나19로 인해 선수들이 연습도 제대로 하지 못할 만큼 힘든 시기를 보냈다고 들었다. 선수들이 우리가 보내준 배구화를 신고 열심히 훈련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한 두 선수의 기부 소식을 들은 아식스코리아도 라이프 스타일로 착용 가능한 후디 티셔츠를 여고 배구부 전달하며, 깜짝 기부 릴레이를 이어갔다.

한편 이재영 이다영 자매는 지난 7월 홍천여자중등배구클럽 창단에 일천만원을 전달하며 유소년 배구에 꾸준한 지원을 이어오고 있다.

beom2@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