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14153 0432020092963114153 05 0501001 6.1.19-RELEASE 43 SBS 0 false false false false 1601343786000 1601343851000

프랑스오픈 테니스서 6시간 5분 접전…최장 시간 역대 2위 기록

글자크기
프랑스오픈 테니스 대회에서 6시간이 넘게 소요된 경기가 펼쳐졌습니다.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남자 단식 본선 1회전 경기에서 로렌초 주스티노(157위·이탈리아)는 코랑탱 무테(71위·프랑스)를 3-2로 물리쳤습니다.

이 경기는 6시간 5분이 소요됐고 프랑스오픈 사상 두 번째로 오랜 시간이 걸린 경기가 됐습니다.

프랑스오픈 역대 최장 시간 경기는 2004년 파브리스 산토로가 아르노 클레망을 3대 2로 물리칠 때의 6시간 33분입니다.

4대 메이저 대회를 통틀어 최장 시간 경기는 2010년 윔블던 남자 단식에서 존 이스너(미국)가 니콜라 마위(프랑스)를 3대 2로 물리칠 당시의 11시간 5분입니다.
김정우 기자(fact8@sbs.co.kr)

▶ [마부작침] 아무나 모르는 의원님의 '골목식당'
​▶ [뉴스속보] 코로나19 재확산 현황
▶ 더 깊은 인물 이야기 '그, 사람'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