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09225 0032020092963109225 04 0401001 6.1.19-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601336102000 1601336117000

중국군 서해 등 4곳 해역 동시 실사격훈련…미·대만 경고

글자크기
연합뉴스

중국 항공모함 산둥함
[신화=연합뉴스 자료사진]



(상하이=연합뉴스) 차대운 특파원 = 중국군이 28일부터 서해 등 4곳의 바다에서 실사격 훈련을 포함한 동시다발적인 군사 활동을 벌였다,

이번 훈련은 중국과 미국·대만 간의 군사적 긴장이 크게 고조 중인 가운데 진행되는 것이어서 미국과 대만을 겨냥한 무력시위의 성격이 짙은 것으로 분석된다.

29일 환구시보(環球時報)에 따르면 중국 해사국은 28일 군의 실사격 훈련과 관련해 서해, 동중국해, 남중국해 파라셀 군도(중국명 시사군도<西沙群島>, 베트남명 호앙사군도)의 일부 해역에 항해 금지구역을 설정했다.

동중국해와 파라셀 군도의 항해 금지구역은 당일 하루만, 서해 항해 금지구역은 오는 30일까지 3일간 설정됐다.

아울러 중국 해사국은 보하이만 일부 해역에서도 28일 하루 동안 '군사 임무 수행'과 관련해 일반 선박이 항해할 수 없다고 통보했다.

ch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