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09067 0512020092963109067 03 0304001 6.1.20-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335705000 1601335712000

한국GM 트레일블레이저, 신차안전도평가 1등급 획득

글자크기

사고예방 안전성 부문 첨단 안전장치 평가에서도 우수한 성적

가벼우면서도 강성 뛰어난 차체…탑승객·보행자 안전 확보

뉴스1

트레일블레이저 충돌 테스트 장면. (한국GM 제공)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조재현 기자 = 한국지엠(GM)은 자사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트레일블레이저가 국토교통부 주관 '2020 신차안전도 평가'(KNCAP)에서 최고 등급인 1등급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트레일블레이저는 정면·부분 정면 및 측면 충돌 등으로 이루어진 충돌안전성 부분평가에서 총점 60포인트 중 59.5포인트를 기록, 만점에 가까운 점수로 별 5개를 획득했다.

특히 올해부터 대폭 강화된 사고예방 안전성부문 첨단 안전장치 평가에서도 우수한 점수를 얻으며 능동 안전장치 사양 관련해서도 최고의 경쟁력을 확보했다.

김동석 GM테크니컬센터코리아 차량안전본부 전무는 "트레일블레이저의 KNCAP 최고등급 획득은 차량 개발 초기 단계부터 고객의 안전을 최우선시하는 GM의 제품개발 철학을 명확히 보여준 결과"라며 "앞으로도 세계 최고 수준의 차량 개발을 위해 임직원 모두가 함께 끊임없이 노력해갈 것"이라고 말했다.

가벼우면서도 뛰어난 강성을 자랑하는 트레일블레이저는 차체에 기가스틸 20%를 포함한 78%의 고장력 및 초고장력 강판을 적용, 전방·측면 충돌 시 충격이 최적의 경로로 분산될 수 있게끔 설계됐다.

또한 범퍼 시스템에 플레이트형 하단 범퍼와 상단 임팩트빔을 적용, 보행자 충돌 시 충격을 흡수해 보행자의 무릎·다리의 상해를 최소화하는 등 차량 탑승객은 물론 보행자의 안전까지 세심하게 확보했다.

6개의 에어백은 물론 차선 이탈경고 및 차선 유지 보조시스템, 전방충돌 경고 시스템, 전방 보행자 감지·제동 시스템, 저속 자동 긴급 제동 시스템 등 각종 교통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는 첨단 능동 안전사양도 기본 탑재했다.
cho84@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