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09040 0242020092963109040 05 0501001 6.1.20-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601335596000 1601335616000

11월 사우디에서 사상 최초 여자 프로골프대회 열려

글자크기
이데일리

LET는 29일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11월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사상 처음 여자 프로 골프대회가 열린다고 발표했다. (사진=LET 홈페이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주영로 기자]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사상 최초로 여자 프로 골프대회가 열린다.

유럽여자프로골프(LET) 투어는 29일(한국시간) “사우디아라비아에서 두 차례 대회를 11월에 개최한다”며 “두 대회에 걸린 총상금 규모는 150만달러”라고 발표했다.

오는 11월 12일부터 사우디아라비아 킹압둘라 이코노믹시티에서 아람코 사우디 레이디스 인터내셔널 대회가 열리고 닷새 뒤인 17일부터 같은 장소에서 사우디 레이디스 팀 인터내셔널이 이어진다.

아람코 사우디 레이디스 인터내셔널은 개인전으로 LET 선수 108명이 출전하고, 단체전인 사우디 레이디스 팀 인터내셔널에는 4명씩으로 구성된 36개 팀이 경기해 우승을 다툰다. 개인전 총상금 100만달러, 단체전 50만달러다.

사우디아라비아에서는 올 초 3월에 여자 프로골퍼대회가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여파로 열리지 못했다. 취소 위기였던 대회가 단체전까지 추가해 11월 개최하기로 했다.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여자 프로골프 대회가 열리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