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07226 0512020092963107226 06 0602001 6.1.21-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325000000 1601325012000 related

[RE:TV] '동상이몽2' 강경준, 과거 폭로에 당황…母 "고등학교 자퇴 얘기도"

글자크기
뉴스1

SBS '동상이몽2' 캡처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동상이몽2' 강경준의 과거가 폭로(?)됐다.

지난 28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 강경준, 장신영 부부의 집에는 강경준 부모님이 찾아왔다.

이날 부모님은 아들에 대해 "결혼하고 변했다"며 "가정을 갖게 되니까 사람이 되는 구나 싶더라"고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어머니는 "결혼 전에는 돈 필요할 때만 전화하고"라는 말로 웃음을 샀다. 장신영은 "도대체 어떻게 살아온 거냐"며 폭소했다.

아버지는 "아직 담배 피우냐"고 물어봤다. 이에 며느리 장신영은 "아니다. 제가 정우 임신했을 때 바로 끊더라"고 설명했다. 그러자 어머니는 "너무 잘했어"라더니 "쟤 고등학생 때도 담배 피웠잖아"라고 폭로해 강경준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어머니는 아들의 당황한 반응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그래서 아빠한테 쫓겨났잖아"라고 알렸다. 스튜디오에서 영상을 보던 강경준은 "계속 디스를 하더라"며 어쩔 줄 몰라했다.

강경준은 남다른 사춘기를 보냈다고. 어머니는 "잘못을 했으면 빌어야 되는데 '알았어요' 하고 나가더라. 그러니까 형한테 빨리 쫓아가라고 해야 했다"고 회상했다.

갑자기 자퇴를 선언한 아들 때문에 어머니가 빌었던 사연까지 나왔다. 어머니는 "(강경준이) 고등학교 3학년 때 졸업까지 6개월을 남겨뒀는데, 학교 자퇴하고 예술고에 가겠다고 하는 거다. 내 마음이 어땠겠냐. 내가 빌었다"고 기억을 떠올렸다.

그러면서 "진짜 눈물로 키운 애다. 엄마 속을 얼마나 썩였는지"라고 덧붙였고, 강경준은 안절부절못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줬다. 이후 어머니는 "아들이 결혼하고 보니까 책임감이 생기고 아내를 사랑하지 않냐. 난 감사한 것 뿐이다"고 털어놨다.

이날 강경준 부모님은 아들의 성장 앨범을 공개하기도 했다. 돌잔치 사진이 등장한 가운데 강경준의 아버지는 "얘가 돌잡이 때 책을 잡었다. 근데 공부는 잘 못했다"라는 팩폭으로 또 한번 웃음을 선사했다.
lll@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