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06398 0292020092963106398 06 0602001 6.1.20-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308620000 1601308718000 related

'삼광빌라' 성희롱 논란, 이장우 노출+코끼리 효과음..갑론을박ing[종합]

글자크기
OSEN

'삼광빌라' 성희롱 논란


[OSEN=김은애 기자] '오! 삼광빌라!'가 방송 첫 주 만에 노출신으로 이슈의 중심에 섰다.

28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약칭 방심위) 관계자는 OSEN에 "KBS 2TV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이하 삼광빌라)' 노출신 관련해 민원이 접수되고 있다. 검토 후 담당 부서에서 재검토한 뒤 심의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삼광빌라'는 다양한 사연들을 안고 극 중 삼광빌라에 모인 사람들, 타인이었던 등장인물들이 서로에게 정들며 마음을 열고 사랑하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다. 인기리에 종영한 '한 번 다녀왔습니다'의 후속작으로 지난 19일 첫 방송을 시작했다.

OSEN

'삼광빌라'


하지만 '삼광빌라'는 지난 27일 방송된 4회 엔딩에서 부적절한 노출 장면을 방송시켰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해당 장면은 이빛채운(진기주 분)이 우재희(이장우 분)를 변태로 오해한 장면이다.

이날 방송에서 이빛채운은 우재희를 변태로 오인하고 가격했고, 우재희가 샤워가운만 입은 채 쓰러지며 알몸을 노출했다.

물론 중요 부위는 모자이크 됐다. 그러나 식구들은 우재희의 알몸을 보고 경악했고, 코끼리 울음소리가 삽입되면서 성희롱이라는 비난이 일었다.

이미 방심위에 따르면 '삼광빌라' 속 해당 장면은 많은 민원이 빗발치고 있는 상황. 가족 단위로 주로 시청하는 주말극에서 선을 넘었다는 반응이 쏟아지며, 네티즌들의 갑론을박까지 펼쳐지고 있다.

OSEN

'삼광빌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한 KBS 시청자권익위원회에도 해당 노출신에 대한 제작진의 사과는 물론 물론 영상 삭제를 요구하는 청원이 올라오기도 했다. 아직까지 '오! 삼광빌라!' 측은 별다른 답변을 내놓지 않았으나, 이번 논란은 쉽사리 가라앉지 않을 전망이다.

과연 '삼광빌라' 측은 불과 방송 2주 만에 심의 대상에 오를지, 또 어떤 입장 표명이 있을지 지켜볼 일이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삼광빌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