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05248 0132020092863105248 06 0602001 6.1.20-RELEASE 13 TV리포트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295983000 1601296023000 related

‘청춘기록’ 박소담, 박보검 눈물 닦아줬다... 위로와 설렘의 입맞춤

글자크기
TV리포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V리포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V리포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V리포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V리포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V리포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박소담이 캐스팅 취소와 아버지와의 불화로 눈물짓는 박보검을 위로했다.

28일 방송된 tvN ‘청춘기록’에선 혜준(박보검 분)의 눈물을 닦아주는 정하(박소담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민재(신동미 분)는 혜준의 연인이 된 정하를 앞에 두고 “걔가 사랑하잖아? 그럼 우주 끝까지 사랑한다?”라고 넌지시 말했다.

이에 정하는 “그거 듣기 좋은 말 아니에요. 딴 여자도 그렇게 사랑했다는 거잖아요”라며 입을 삐죽였고, 민재는 “질투하는구나?”라며 웃었다.

이어 “우주 끝까지 사랑했는데 헤어졌어. 0.0g의 미련도 없이 완전히 끝냈다고. 매력적이지 않아?”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앞서 혜준은 드라마 캐스팅 취소되며 속 앓이를 한 바. 혜준을 위로해 달라는 민재의 부탁에 정하는 “제가 위로한다고 위로가 되겠어요?”라고 일축하면서도 그를 위한 선물을 준비했다.

이어 혜준에게 전화를 건 정하는 그가 울고 있음을 알고도 “목소리가 감기 걸린 것 같아. 아니면 다행이고”라고 애써 말했다.

혜준의 눈물을 닦아준 정하만의 위로. 이는 수줍은 첫 입맞춤으로 이어지며 한층 고조된 로맨스를 예고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청춘기록’ 방송화면 캡처

<저작권자 © TV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