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96048 0592020092863096048 08 0802001 6.1.20-RELEASE 59 지디넷코리아 0 false true true false 1601273053000 1601275987000

수수료 없는 대리운전 플랫폼 나온다

글자크기

엠블 랩스, 구름대리 서비스 10월 중 출시...기사 모집 중

(지디넷코리아=임유경 기자)모빌리티 스타트업인 엠블 랩스는 운전기사에게 플랫폼 이용 수수료를 받지 않는 대리운전 플랫폼 '구름대리'를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엠블 랩스는 싱가포르, 베트남, 캄보디아에서 차량 승차 공유 서비스인 '타다(TADA)'를 운영하고 있는 국내 스타트업이다. 그랩이나 고젝과 달리 ‘수수료 무료 플랫폼’이라는 점을 내세워 60만 명 이상의 사용자를 모았다.

구름대리는 엠블 랩스가 국내 시장에 선보이는 첫 번째 서비스다. 구름대리 운전기사는 운행을 시작할 때 '출근권'이라는 소량의 비용을 플랫폼에 내고, 이후 운임 수수료를 낼 필요가 없다. 통상 대리운전 업체에서 운전기사에게 청구하는 수수료가 운임의 20% 정도 수준이다.

지디넷코리아

엠블 랩스가 수수료 없는 대리운전 플랫폼 구름대리를 출시한다.



구름대리는 운전기사를 충분히 모집한 이후 10월 중 정식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기사 가입은 2종 보통 이상의 운전면허를 취득한 만 26세 이상부터 가능하며,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간편하게 진행할 수 있다. 가입 완료까지는 보험 심사 과정으로 인해 1주일가량 소요된다.

우경식 엠블 대표는 “이미 동남아에서 타다를 통해 수수료 무료 플랫폼이 성공할 수 있다는 것을 증명한 바 있다"며 "국내에서도 구름대리로 운전기사와 상생하는 플랫폼을 만들 계획"이라고 말했다.

임유경 기자(lyk@zdnet.co.kr)

<저작권자 ⓒ '대한민국 대표 산업 미디어' 지디넷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