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95910 0122020092863095910 03 0304001 6.1.21-RELEASE 12 전자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272860000 1601274019000

현대중공업지주, 두산인프라코어 인수전 참여

글자크기
전자신문

[사진= 현대중공업그룹 제공]

현대중공업지주가 두산인프라코어 인수전에 뛰어들었다.

28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중공업지주는 재무적투자자(FI)인 한국산업은행인베스트먼트(KDBI)와 컨소시엄을 구성, 두산인프라코어 매각 예비입찰에 참여했다.

앞서 지난 달 초 현대중공업지주는 두산인프라코어 인수 추진 보도에 따른 한국거래소의 조회공시 요구에 “검토 사실이 없다” 선을 그은 바 있다.

현대중공업지주가 한 달여 만에 인수로 급선회한 것은 실익이 커졌기 때문으로 보인다. 매각 주체인 두산그룹은 두산인프라코어의 두산인프라코어차이나(DICC) 소송 관련 우발채무를 책임지는 방안을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 관계자는 “두산인프라코어 우발채무 규모가 최대 1조원대에 달해 리스크가 컸었다”면서 “이런 불확실성이 해소돼 현대중공업지주가 두산인프라코어를 인수할 경우, 세계 5위권의 건설기계 제조업체로 올라설 수 있다”고 밝혔다.

류태웅 기자 bigheroryu@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