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79489 0242020092863079489 05 0501001 6.1.20-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248606000 1601248621000

권순우, 페르에 0-3 패배…프랑스오픈 1회전 탈락

글자크기
이데일리

권순우. (사진=AFPBBNew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임정우 기자] 권순우(82위·CJ 후원)가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3800만유로) 남자 단식 본선 2회전 진출에 실패했다.

권순우는 27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열린 대회 첫날 남자 단식 1회전에서 브누아 페르(25위·프랑스)에게 0-3(5-7 4-6 4-6)으로 패했다.

권순우는 4대 메이저 대회 가운데 유일하게 단식 본선 출전 경험이 없었던 프랑스오픈에서 처음 본선 무대에 나섰다. 결과는 아쉬웠다. 그는 이날 경기를 승리로 장식하지 못하며 1회전에서 탈락했고 상금 6만유로(약 8200만원)를 받는 데 만족해야 했다.

권순우는 1세트 자신의 첫 서브 게임을 내줬으나 곧바로 상대 서브 게임을 따내 반격한 뒤 게임 스코어 5-5까지 맞섰다. 그러나 자신의 서브 게임 듀스에서 더블 폴트에 이은 추가 실점으로 브레이크를 당했고 결국 1세트를 5-7로 졌다.

2세트도 비슷한 양상이었다. 서로 두 차례씩 브레이크를 주고받으며 4-4까지 이어졌으나 이 고비에서도 페르가 연달아 두 게임을 따내며 세트 스코어 2-0으로 간격을 벌렸다. 마지막이 된 3세트에서 권순우는 1-3으로 밀리다가 3-3으로 따라잡았으나 4-3으로 앞서 나갈 수 있었던 자신의 서브 게임에서 오히려 한 포인트도 따내지 못하고 브레이크를 당하면서 결국 한 세트도 만회하지 못하고 2시간 16분이 걸린 경기에서 패했다.

14일 끝난 US오픈에서 자신의 생애 첫 메이저 대회 단식 본선 승리를 거둔 권순우는 올해 세 차례 메이저 대회 일정을 모두 마무리했다. 1월 호주오픈과 이번 프랑스오픈은 1회전 탈락했고 US오픈은 2회전까지 올랐다. 6월로 예정됐던 윔블던은 코로나19의 대유행으로 취소됐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