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78828 0182020092863078828 05 0507003 6.1.20-RELEASE 18 매일경제 58526201 false true false false 1601246174000 1601246289000

"뜨겁게 안녕" 추신수, 번트안타로 작별인사...텍사스 승리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美 알링턴) 김재호 특파원

텍사스 레인저스가 시즌 최종전을 이겼다. 추신수는 안타로 팀에 작별을 고했다.

텍사스는 28일(한국시간)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홈경기에서 8-4로 이겼다. 이 승리로 22승 38패로 시즌을 마무리했다. 휴스턴은 29승 31패.

7년 계약의 마지막 해, 마지막 경기를 맞이한 추신수는 아직 완전한 몸 상태가 아님에도 부상자 명단에 복귀, 1번 지명타자로 출전했다. 1회 첫 타석에서 3루수 앞에 떨어지는 기습 번트로 내야안타를 만들었지만, 베이스를 밟는 과정에서 발목을 다쳐 대주자 윌리 칼훈으로 교체됐다. 레인저스 구단은 그가 '경미한 발목 인대 염좌'를 입었다고 발표했다.

매일경제

오도어는 이날 홈런 두 개를 때렸다. 사진(美 알링턴)=ⓒAFPBBNews = News1


레인저스 유니폼을 입고 치른 마지막 경기, 마지막 타석에서 번트 안타를 기록하며 그다운 마무리를 했다. 시즌 타율 0.236 OPS 0.723으로 2020시즌을 끝냈다.

텍사스는 1-3으로 뒤진 4회말 5점을 내며 승부를 뒤집었다. 사 1, 2루 기회에서 루그네드 오도어가 우측 담장 넘어가는 스리런 홈런을 때려 역전했고, 2사 만루에서 레오디 타베라스가 중전 안타로 2점을 추가했다. 오도어는 5회에도 솔로 홈런을 기록, 자신의 통산 열세번째 멀티홈런을 기록했다.

7회에는 선두타자 타베라스가 번트 안타로 출루 뒤 직접 득점에 만들었다. 2루 도루에 이어 3루 도루를 시도했고, 포수 송구 실책을 틈타 홈까지 들어왔다.

마운드에서는 선발 조던 라일스가 3이닝 4피안타 1피홈런 2볼넷 4탈삼진 2실점을 기록한데 이어 웨스 벤자민, 테일러 헌, 콜비 알라드, 브렛 마틴, 조너던 에르난데스, 라파엘 몬테로가 등판했다.

매일경제

1회 대주자 교체된 추신수가 더그아웃에서 동료들과 포옹을 나누고 있다. 사진(美 알링턴)=ⓒAFPBBNews = News1


포스트시즌 진출을 확정지은 휴스턴은 1회 호세 알투베, 4회 카를로스 코레아, 8회 알레드미스 디아즈가 홈런을 때렸지만 모두 솔로 홈런이었다. 조지 스프링어, 호세 알투베, 카를로스 코레아 등 주전 선수들을 경기 중간에 교체하며 포스트시즌을 대비해 힘을 아꼈다. 선발 체이스 데 용은 3 2/3인이 6피안타 1피홈런 2볼넷 6탈삼진 6실점으로 시즌을 마무리했다.

지구 2위 팀들중 가장 나쁜 성적을 기록한 휴스턴은 아메리칸리그 6번 시드로 3번 시드와 와일드카드 시리즈를 갖는다. greatnemo@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