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76679 0362020092763076679 06 0602001 6.1.20-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214000000 1601214027000 related

양치승 "다니엘 헤니, 고객으로 만들고파" 영업 시도

글자크기
한국일보

양치승(오른쪽)이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 다니엘 헤니를 만났다. 방송 캡처


양치승이 다니엘 헤니를 고객으로 만들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27일 방송된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오중석이 양치승 김동은을 광고 촬영 현장에 데려갔다. 광고 모델은 다니엘 헤니였다.

양치승은 다니엘 헤니를 보며 영업 의지를 불태웠다. 그는 "(다니엘 헤니가) 가끔 한국에 오지 않으냐. 1일권도 있다. 우리 체육관에 한 번씩 오면 좋겠다. 빛이 날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오중석은 양치승에게 "다니엘 헤니한테 하고 싶은 말을 해 봐라. 대신 영어로 해야 한다"고 영업 기회를 줬지만, 대화를 나누던 중 촬영 시작 시간이 됐다. 양치승은 "1차 영업 실패"라며 아쉬워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