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74549 0532020092763074549 06 0601001 6.1.20-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196825000 1601196877000 related

JTBC '런 온' 코로나 확진자 발생…임시완·신세경도 검사

글자크기

임시완·신세경 주연 배우들 동선 겹쳐 검사 및 격리

스태프들도 전원 검사…28일 중 결과 나올 예정

CBS노컷뉴스 유원정 기자

노컷뉴스

(사진=JTBC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JTBC 드라마 '런 온' 스태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촬영이 전면 중단됐고, 동선이 겹친 주연 배우들도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JTBC는 27일 제작진 중 한 명이 확진 판정을 받아 즉각 촬영을 중단하고 확진자와 같은 장소에 있었던 임시완, 신세경, 이봉련 등 배우들과 스태프 전원이 검사 및 격리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검사 결과는 28일 중 나올 예정이며, 촬영은 재개 시점은 아직 알 수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 하반기 방송 예정인 '런 온'은 단거리 육상 국가대표와 외화번역가의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임시완, 신세경, 최수영, 강태오 등이 출연한다.

앞서 방송가는 지난달에도 드라마 촬영 현장에서 배우 및 스태프들의 코로나19 연쇄 감염이 발생해 직격탄을 맞았다. 당시 주요 방송사들은 촬영을 일시 중단하거나 연기했고, 제작발표회 등 홍보 행사 일정 역시 줄취소됐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