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72289 0972020092763072289 06 0601001 6.1.20-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189641000 1601190011000 related

'하렘의 남자들' 주지훈·서예지, 포스터 공개 "여황제+남후궁에 흥미"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서예지 주지훈 / 사진=네이버 시리즈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배우 주지훈과 서예지가 네이버웹소설 ‘하렘의 남자들의’ 주인공으로 선정됐다.

네이버 시리즈는 27일 주지훈과 서예지를 주인공으로 한 ‘네이버 시리즈에서 인생작을 만나다’ 브랜드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에서 주지훈과 서예지는 웹소설 ‘하렘의 남자들’의 주인공으로 변신한다. ‘하렘의 남자들’은 갑작스레 여황제의 자리에 오른 라틸이 선황제 죽음의 비밀을 파헤치고 황제의 자리를 지키기 위해 남자 후궁들을 들이는 궁중 미스터리 로맨스 판타지물이다. 네이버 시리즈 대표작 ‘재혼 황후’의 작가 알파타르트의 신작으로, 서예지는 여황제 라틸, 주지훈은 남자 후궁 라나문을 연기한다.

서예지와 주지훈은 각각 부드러우면서 카리스마 넘치는 황제와 고귀하면서도 섹시한 매력을 가진 후궁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 내 원작 웹소설과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했다.

특히 두 사람 모두 여황제가 다섯 명의 후궁을 들인다는 웹소설의 내용에 흥미로워했으며, 한 편의 영화를 방불케 하는 깊이 있는 감정 연기와 대사를 선보여 촬영 현장 스태프들로부터 탄성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네이버 시리즈에서 인생작을 만나다’는 배우들이 웹소설 속 명장면을 재연해 네이버 시리즈에서 만날 수 있는 웹소설을 소개하는 브랜드 캠페인 영상으로, ‘인생작’으로 불리는 웹소설의 매력을 전하기 위해 기획됐다. 지난해에는 배우 수애와 김윤석, 이제훈, 변요한이 참여해 화제를 모으며, 제17회 ‘서울영상광고제 2019’에서 대상인 그랑프리를 수상하는 등 큰 호응을 얻기도 했다.

네이버 시리즈의 차하나 마케팅 총괄 리더는 “지난해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네이버 시리즈의 브랜드 캠페인에 이어, 올해는 다양한 작품에서 탄탄한 연기력을 자랑하며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배우 주지훈과 서예지와 함께 캠페인을 진행하게 됐다”며 “작품성과 독창성, 재미를 모든 갖춘 웹소설을 선정해 진행하는 만큼, 이번 캠페인을 통해 더 많은 독자들이 웹소설의 매력을 즐길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