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71903 0142020092763071903 08 0803001 6.1.20-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188719000 1601188726000

배민, 후원금 9300만원 한국월드비전에 전달

글자크기
영양사가 만든 도시락 결식아동에 보내주기 등

[파이낸셜뉴스] 푸드테크(음식+기술) 서비스 ‘배달의민족(배민)’ 운영사 우아한형제들은 국제구호개발 NGO인 한국월드비전에 ‘사랑의도시락선물하기’ 캠페인 후원금 9300만원을 전달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전달은 지난 25일 서울 여의도 한국월드비전 본부에서 한국월드비전 한상호 나눔본부장, 우아한형제들 권용규 제휴협력실장 등을 비롯한 양 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이뤄졌다.

‘사랑의 도시락’은 취약계층 아동 청소년이 매일 하루 한 끼 이상은 균형 잡힌 식사를 할 수 있도록 전문 영양사가 조리한 도시락을 제공하는 월드비전 후원 사업이다. 앞서 배민은 자사 서비스 이용자들이 배민 애플리케이션(앱)에서 한 개의 도시락 값 3300원을 기부하면 배민이 개당 1만 원의 식사쿠폰을 함께 지원하는 ‘사랑의 도시락 선물하기’ 캠페인을 지난 3일부터 11일까지 진행한 바 있다.

이 캠페인에는 총 3056명의 이용자가 참여해 6900개 도시락 가격인 2300여 만원의 기부금이 조성됐다. 이에 배민은 고객 기부금과 함께 7000만원의 식사 쿠폰을 지원했다. 또 아이들을 위해 준비한 배민문방구 펜과 노트 1324세트도 함께 전달했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모인 도시락과 식사 쿠폰은 전국 8개 지역 한국월드비전 ‘사랑의 도시락’ 사업장에서 결식 우려가 있는 만 18세 미만 아동 청소년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파이낸셜뉴스

우아한형제들 권용규 제휴협력실장(왼쪽에서 네번째)과 한국월드비전 한상호 나눔본부장(왼쪽에서 다섯번째)이 지난 25일 서울 영등포구 한국월드비전 본부에서 진행된 사랑의 도시락 후원금 전달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우아한형제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월드비전 한상호 나눔본부장은 “돌봄 사각지대에 놓인 결식우려 아동을 돕기 위한 캠페인을 함께 해준 배민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우리 아이들이 배고픔으로 상처받지 않고, 기본 권리가 지켜질 수 있도록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우아한형제들 권용규 제휴협력실장은 “이웃을 돕기 위해 따뜻한 마음을 나눠 주신 배민 고객들의 선한 영향력을 체감할 수 있어 더욱 의미 있었다”며 “앞으로도 진정성이 담긴 사회공헌을 통해 소외된 사람들을 살피고 일상 속 기부 문화가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달의민족 #우아한형제들 #푸드테크 #한국월드비전 #사랑의도시락
elikim@fnnews.com 김미희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