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70895 0182020092763070895 01 0104001 6.1.19-RELEASE 18 매일경제 63020664 false false false false 1601185884000 1601791688000

국민의힘 "北 피격사건, 긴급현안질의 안 하면 진실 은폐"

글자크기
27일 국민의힘은 서해상에서 실종돼 북한에서 피살된 공무원 사망 사건과 관련한 국회 본회의 긴급현안질의 개최를 더불어민주당에 강력히 촉구했다.

배준영 국민의힘 대변인은 이날 구두 논평을 통해 "민주당은 진실규명을 위한 대정부 긴급현안질의를 하자는 우리 요구를 즉시 수용하라"고 주장했다.

이어 배 대변인은 청와대에는 남북 공동조사 관철을, 외교부에는 유엔 안보리 회부를, 국방부와 해양경찰엔 경계태세 강화를, 법무부와 국가인권위원회엔 법적 대응을 각각 요구했다.

그러면서 "정부가 아무것도 안 하고 있다. 이게 정부냐"라며 "정부·여당은 국민이 두렵지 않은가"라고 질타했다.

배현진 국민의힘 원내대변인 역시 구두 논평에서 "여전히 침묵하는 대통령에게 왜 국가 시스템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았는지 반드시 물어야 한다"며 긴급현안질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우리 국민이 왜 무참하게 살해됐는지 위축되지 말고 적극적으로 나서서 밝히는 의지를 보여야 할 것"이라고 했다.

김성원 국민의힘 원내수석부대표는 청와대 앞 1인 시위 후 취재진에게 "우리 당이 요구하는 긴급현안질의를 민주당이 받지 않는 것은 진실을 은폐하고 묵살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국민의힘은 긴급현안질의와 대북 규탄 결의안 채택이 불발될 것을 염두에 두고 오는 28일 국회 앞 계단에서 검은색 정장과 넥타이 등 상복 차림으로 의원총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홍연우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