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64336 0232020092763064336 01 0108001 6.1.20-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false false false 1601159086000 1601159091000

[속보] 北 "南, 수색 중 우리 영해 침범 절대 간과 않겠다"

글자크기

(끝)



김동표 기자 letme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