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61525 0022020092663061525 04 0401001 6.1.21-RELEASE 2 중앙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106850000 1601106903000

WHO, “코로나 방치하면 사망자 200만 명으로 늘 것”

글자크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적극적인 방역에 나서지 않는다면 사망자가 200만 명까지 늘어날 수도 있다는 세계보건기구(WHO)의 전망이 나왔다.

중앙일보

마이크 라이언 세계보건기구 긴급준비대응 사무차장이 25일(현지시간) 코로나19 사망자가 200만 명을 넘어설 수 있다고 경고했다. [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5일(현지시간) 미국 CNBC에 따르면 마이크 라이언 WHO 긴급준비대응 사무차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코로나19 사태 9개월 만에 100만여 명이 숨졌다”며 “앞으로 9개월 안에 백신이 나와도 사망자가 200만 명까지 늘어나는 것이 불가능한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라이언 사무차장은 “과학자들과 보건 전문가들의 노력으로 코로나19 치료법이 발전했고, 치사율도 서서히 감소하고 있다”면서 “하지만 세계 각국 협력의 강도와 규모가 더 나아지지 않는다면 백신이 널리 상용화되기 전에 200만 명 혹은 그 이상의 사망자가 나올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어 “코로나19 진단과 추적, 사회적 거리 두기, 마스크 착용, 위생 관리, 백신 개발 등 이 모든 것을 해야 한다”며 “하나라도 하지 않는다면 200만 명의 사망자가 나오는 건 불행하게도 아주 가능성 높은 시나리오”라고 덧붙였다.

WHO 통계에 따르면 25일 기준 코로나19 누적 사망자 수는 98만 31명, 누적 확진자는 3211만 656명이다.

국가별 누적 확진자는 미국이 666만 2003명으로 가장 많다. 인도(540만 619명), 브라질(449만 5183명)이 뒤를 잇고 있다. 이 세 나라에서 기록한 누적 확진자는 전체 확진자의 절반을 넘었다.

석경민 기자 suk.gyeongmin@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