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60813 1092020092663060813 04 0401001 6.1.20-RELEASE 109 KBS 59903065 false true false false 1601102920000 1601103777000

“북한 영변 핵단지도 태풍피해…근처 댐에 구멍 나 물부족”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북한 영변 핵시설도 최근 태풍에 타격을 받았다는 분석이 나왔습니다.

미국의 북한 전문 매체 38노스는 지난 21일(현지시간) 촬영된 민간위성 사진을 분석한 결과 핵시설 건물은 손상이 미미하지만, 근처 구룡강을 따라 피해가 목격됐다고 25일 밝혔습니다.

38노스는 영변 핵 단지 근처에 있는 저수용 댐의 동쪽 끝부분에 구멍이 뚫려 댐 수위가 급격히 낮아졌다고 분석했습니다.

수위가 현격히 떨어지고 물을 빨아들이는 탱크가 물 밖으로 노출된 가운데 핵시설 원자로들에 물을 공급하는 펌프장에도 물이 끊겼다는 설명이 이어졌습니다.

38노스는 댐 수위를 조절할 수 없는 이런 상태에서 북한이 나중에 5MW급 원자로(5메가와트급 흑연감속로)를 재가동하거나 실험용 경수로(ELWR)를 작동한다면 원자로를 계속 운용하는 데 문제가 생길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 매체는 5MW 원자로, ELWR 등 핵시설 내 원자로들이 가동되기 시작한 정황은 관측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5MW 원자로 근처에 차량이 일부 있기는 하지만 가동이 되지 않은 지난 1년과 비교할 때 아주 유사한 수준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형덕 기자 (hdkim@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