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60019 0232020092663060019 06 0601001 6.1.21-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098533000 1601100517000 related

英 퀴즈쇼 출연자 "방탄소년단, 중요치도 않은 한국의 작은 밴드" 발언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공영 라디오방송 NPR의 유명 음악 프로그램 '타이니 데스크 콘서트'(Tiny Desk Concert)에 처음으로 출연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최은영 기자] 영국의 한 퀴즈쇼 출연자가 방탄소년단을 무시하는 트윗을 게시했다가 팬들의 뭇매를 맞고 있다.


25일 영국 일간지 인디펜던트는 영국 퀴즈쇼 '체이스'에 출연 중인 앤 히저티(62)가 방탄소년단에 대해 "중요치 않은 작은 밴드"라 발언했다고 전했다.


지난 24일 앤 히저티는 자신의 트위터에서 유엔 총회 부대행사에 온라인으로 출연한 방탄소년단을 놓고 논쟁을 벌였다.

해당 발언은 방탄소년단의 영상에 대해 영국 이코노미스트지의 앤 맥엘보이 에디터가 "제발 안돼"라고 게시하며 시작됐다. 이후 팬들의 반발을 사자 그녀는 "방탄소년단에 대한 나의 이전 트윗은 농담이었고, 잘못된 방법으로 받아들여져서 미안하다"(My earlier tweet about BTS was in jest and I'm sorry it was taken the wrong way. Apologies.)라며 사과했다.


그러나 해당 트윗에 대해 히저티가 "이 모든 게 고작 근본적으로 중요치도 않은 한국의 작은 보이 그룹밴드 때문이냐?"(All this about a little Korean boy band that's fundamentally not important?)라는 답장을 남겨 논란이 됐다.


팬들은 해당 발언에 대해 반발하며 항의를 하는 상황이다.


한편 방탄소년단의 영어 신곡 '다이너마이트'는 25일 오후 10시 40분경 공식 뮤직비디오 조회 수 4억 뷰를 돌파했다. 이는 지난달 21일 오후 1시 유튜브에 공개된 지 약 35일 만의 기록이다. 이 곡은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차트 '핫100'에서 한국 대중음악 사상 첫 1위를 거머쥐기도 했다.



최은영 인턴기자 cey121481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