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56018 0042020092663056018 04 0401001 6.1.20-RELEASE 4 YTN 62165766 false false false false 1601054790000 1601055006000

美 버지니아 주지사 부부, 코로나19 확진 판정

글자크기
미국 민주당 소속인 랠프 노덤 버지니아주 주지사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CNN은 버지니아 주지사실이 현지 시각 25일 성명을 내고 노덤 주지사와 아내 파멜라가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10일간 격리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노덤 주지사는 증상이 없으나 아내는 가벼운 증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들은 지난 23일 관저에서 근무하는 직원이 양성 판정을 받자 하루 뒤 테스트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노덤 주지사는 "이 사태를 겪으며 주민들에게 환기해온 것처럼 코로나19는 아주 실제적이고 아주 전염성이 강하다"면서 "여러분이 나와 이웃을 위해 해줄 수 있는 최선의 일은 이걸 심각하게 여겨주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마스크 착용을 거부해 비판받아온 공화당 소속 마이크 파슨 미주리주 주지사도 23일 아내와 함께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발표했습니다.

앞서 지난 7월에는 공화당 소속 케빈 스팃 오클라호마 주지사가 현직 주지사 가운데 처음으로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코로나19 이겨내자!" 응원 메시지 남기고 치킨 기프티콘 받아가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