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55693 1262020092663055693 02 0202001 6.1.20-RELEASE 126 아이뉴스24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046001000 1601046050000

16년전 사진 속 동행자는?…'그것이 알고싶다' 이종운 변호사 실종사건

글자크기
아이뉴스24

'그것이 알고싶다' 이종운 변호사 실종사건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그것이 알고싶다’가 오랜 시간 해결되지 못한 이종운 변호사 실종사건을 되짚어본다. 유일하게 해석되지 않은 단서를 통해 이 변호사의 마지막 행적을 추적한다. 이종운 변호사는 2004년 7월 29일 퇴근 이후 지금까지 실종 상태로 그의 행방을 찾기 위해 여태 모아온 자료만 수천 장이다. 가족들이 나서 전국 방방곡곡을 헤맸음에도 그 어떤 흔적도, 단서도 발견되지 않은 채 16년이라는 긴 세월이 흘렀다.

‘그것이 알고싶다’는 2005년 방송 이후 사건을 재추적하던 중 어쩌면 사건 해결의 실마리가 될 한 장의 사진을 발견한다. 퇴근 직후인 저녁 7시 9분, 남산1호터널 요금소를 빠져나가는 찰나의 차량 CCTV 기록. 이종운 변호사와 매우 유사한 모습을 한 조수석의 인물과 그를 태우고 함께 터널을 빠져나간 의문의 운전자. 흐릿한 사진 속에서 그의 마지막 행적을 찾을 수 있을까?

실종 전 이종운 변호사는 두 달 남짓 남은 결혼 준비에 한창이었다. 로펌에서 인정받는 3년 차 변호사이자 이미 혼인신고까지 마친 그가 갑작스레 잠적할 이유가 없지 않냐며 주변인들은 입을 모았다. 그러나 약혼녀 최 씨는 뜻밖의 이야기를 꺼냈다. 그동안 이 변호사가 무리하게 혼수를 요구해 갈등을 빚었으며 자신과의 결혼을 회피해 왔다는 것. 즉, 실종이 아닌 가출이란 주장이었다.

얼마 후 최 씨의 말처럼 이 변호사로부터 ‘다른 여자가 생겼다’라는 전화와 팩스가 도착했고, 소재가 파악되자 사건은 단순 가출로 내사 종결된다.

그렇게 젊은 변호사의 일탈로 마무리될 줄 알았던 이 사건은, 실종 두 달 만에 약혼녀의 수상한 행적이 드러나며 새로운 국면을 맞는다.

결혼 준비 내내 이종운 변호사로부터 무리한 금전적 요구를 받았다는 약혼녀 최 씨. 확인 결과, 그녀의 말과는 반대로 실종 직전까지 돈은 보내왔던 건 오히려 이종운 변호사 쪽이었다. 심지어 이 변호사가 실종된 직후 이틀에 걸쳐 그의 신용카드를 사용, 거금의 쇼핑을 했다는 사실도 밝혀졌다.

“역할 대행. 이런 거로 연락이 온 거예요. 남편 역할을 좀 해 달라.”

그뿐만이 아니었다. 최 씨는 이 변호사가 행방불명된 후 그를 사칭해 줄 사람을 수소문했다. 그리고 시작된 그녀의 이해하기 힘든 행동들은 모두의 예상을 넘어서는 것들이었다. 결혼까지 약속한 애인이 사라진 지 두 달도 지나지 않은 시점에서, 그녀가 이렇게 무모한 일들을 벌여야만 했던 이유는 과연 무엇이었을까.

“그 여자밖에 없어요, 사실은. 분명히 그 여자거든요.”

실종 1년이 채 지나지 않았을 무렵, 이종운 변호사의 행방을 좇던 가족들은 그의 마지막 모습이 담긴 남산1호터널 요금소 CCTV를 찾아냈다. 가족들은 CCTV 속 운전자가 약혼녀 최 씨라고 주장했지만, 당시에는 사진 속 인물을 특정할 수 없어 그저 남겨 둘 수밖에 없었다. 결정적인 단서임에도 제대로 수사되지 못했던 이종운 변호사의 마지막 모습. 16년간 잠들어 있던 CCTV는 어떤 진실을 말하고 있을까.

그알 제작진은 그동안 밝혀내지 못했던 진실을 추적하기 위해 사진을 보다 면밀히 들여다보는 작업을 진행한다. 딥러닝 기반 영상 분석 기술로 화질을 개선해 숨어있는 또 다른 단서를 확인하고, 차량에 동승한 운전자에 대한 유의미한 정보를 분석한다. 그리고 직접 그 답을 찾아 나선다. 과연 사진 속에서 끊긴 이종운 변호사의 마지막 행적은 이어질 수 있을까.

SBS ‘그것이 알고싶다’는 26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정상호기자 uma82@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