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53937 0582020092563053937 06 0601001 6.1.19-RELEASE 58 스포츠월드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031147000 1601034168000 popular

다니엘헤니, 식용 위기 골든리트리버 입양 “첫눈에 반했다”

글자크기
스포츠월드
[스포츠월드=정은희 온라인 뉴스 기자] 배우 다니엘 헤니가 식용 위기에 처한 골든리트리버를 입양했다.

오늘(25일) 한국휴메인소사이어티인터내셔널(Humane Society International)는 다니엘 헤니가 국내 개농장에서 구조된 골든 리트리버를 입양했다고 밝혔다.

다니엘 헤니의 새 가족이 된 줄리엣은 충청남도 홍성의 한 개농장에서 HSI에게 구조됐다. 이 소식을 접한 다니엘 헤니는 줄리엣의 가족이 되기로 결심했다.

다니엘 헤니는 자신의 SNS에 “HSI 인스타그램에서 줄리엣의 영상을 보고 댓글을 남긴 다른 분들처럼 나도 ‘심쿵’했다. 고민할 것도 없이 보자마자 ‘바로 이 아이야!’ 했다”고 입양 계기를 밝혔다. 이어 “줄리엣과의 첫 만남이 완벽하길 바랐다. 그래서 공원에서 만나자고 했다. 줄리엣이 나오는 데 정말 순하고 착한 모습 그대로였다. 가슴이 벅차올랐다”고 첫 만남을 회상했다. 이어 “줄리엣은 그간 힘겨운 삶을 살아왔지만 여전히 착하고 누구에게나 쉽게 마음을 열고 다가가는 아이”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다니엘 헤니는 애견인으로 잘 알려졌다. 지난 2017년 11월에는 남양주 식용개 농장에서 구조된 골든리트리버 로스코를 입양해 함께 지내고 있다.

사진=다니엘 헤니 인스타그램 캡처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