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52043 0362020092563052043 08 0801001 6.1.20-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023440000 1601023476000

셀트리온그룹 3사 합병 추진… 내년 지주사 체제로

글자크기
한국일보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이 24일 서울 여의도 메리어트호텔에서 열린 경쟁력 강화를 위한 바이오소부장 연대협력 협의체 발대식에 참석해 수요-공급기업 기념사를 전하고 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셀트리온그룹이 계열사인 셀트리온과 셀트리온헬스케어, 셀트리온제약 3사 합병 계획을 발표했다. 3개사는 각각 바이오 의약품 연구 및 생산, 해외 판매, 국내 판매 등을 주력으로 하고 있다. 합병을 통해 연구개발부터 생산, 유통망까지 갖춘 회사로 도약하겠다는 청사진이다.

25일 셀트리온그룹은 공시를 통해 3사 합병 계획을 밝히면서 합병 준비 일환으로 셀트리온헬스케어홀딩스를 설립했다고 밝혔다. 헬스케어홀딩스는 서정진 셀트리온그룹 회장이 최대 주주로서 보유한 셀트리온헬스케어 주식을 현물 출자하는 방식으로 설립됐다. 이후 적격합병 요건 등이 갖추지면 셀트리온홀딩스와 헬스케어홀딩스 합병을 추진, 내년 말까지 셀트리온그룹 지주회사 체제로 전환한다는 방침이다.

지주회사 체제가 확립되면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셀트리오제약 3사의 합병이 추진될 예정이다. 셀트리온그룹 관계자는 "지주회사 체제로 소유와 경영을 분리해 전문 경영인 체제를 확고히 할 수 있게 되고 3사 합병을 통해선 단일 회사에서 개발과 생산 및 유통, 판매까지 동시에 이뤄지기 때문에 거래구조 개선을 통한 비용 절감, 사업 투명성 제고 등의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합병안은 각 회사 이사회를 거쳐 주주총회 안건에 상정될 예정이다. 주총 결과에 따라 방법 및 일정이 결정될 전망이다.

맹하경 기자 hkm07@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