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37038 0292020092563037038 05 0507003 6.1.19-RELEASE 29 OSEN 58526201 false true false false 1600996260000 1600996424000

류현진, NYY전 7이닝 무실점 호투…ERA 2.69 시즌 마무리 [RYU 리뷰]

글자크기
OSEN

[사진] 토론토 '에이스' 류현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홍지수 기자] 토론토 블루제이스 ‘에이스’ 류현진이 올해 정규 시즌 마지막 등판에서 시즌 5승 기회를 잡았다.

류현진은 25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세일런 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와 경기에서 선발투수로 마운드에 올라 7이닝 동안 5피안타 2볼넷 4탈삼진 무실점 호투를 펼쳤다. 타선이 4점을 지원하면서 류현진은 승리투수 요건을 갖추고 투구를 마쳤다.

1회초 선두타자 르메휴를 좌익수 뜬공으로 잡고 보이트를 유격수 쪽 땅볼로 처리했다. 이어 힉스를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우면서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2회초에는 첫 타자 스탠튼을 유격수 쪽 땅볼, 토레스를 우익수 뜬공으로 막았다. 어셀라에게 좌익수 쪽 2루타를 내줬으나 프레이저를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실점 없이 이닝을 끝냈다.

류현진이 2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은 후 타선도 득점 지원을 했다. 2회말 선두타자 그리척이 3루수 쪽 땅볼로 물러난 이후 블라디미르가 왼쪽 담장을 넘기는 솔로 홈런을 때렸다. 팀이 1-0으로 앞서기 시작한 3회초, 류현진은 히가시오카를 중견수 뜬공, 가드너를 3루수 파울 플라이로 잡았다. 르메휴에게 우전 안타를 허용했지만 보이트를 3루수 쪽 땅볼로 유도해 선행 주자 르메휴를 아웃시키며 무실점 투구를 이어 갔다.

토론토 타선은 3회말 2사 이후 1점 더 뽑아 류현진의 호투에 답했다. 비지오가 중견수 쪽 2루타를 쳤고 비셋이 좌익수 쪽 적시 2루타를 쳐 토론토는 2-0으로 리드했다. 류현진은 4회초 첫 타자 힉스를 유격수 직선타로 잡고 스탠튼을 좌익수 뜬공으로 처리했다. 토레스에게 볼넷을 내줬으나 어셀라를 3루수 쪽 땅볼로 막으며 흔들리지 않았다.

류현진은 5회초 선두타자 프레이저를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운 뒤 히가시오카를 유격수 쪽 땅볼로 잡았다. 다음 타석에 들어선 가드너에게 볼넷을 내줬으나 르메휴를 유격수 쪽 땅볼로 잡으면서 5회까지 무실점 투구를 했다.

팀이 2-0으로 앞선 6회초. 류현진은 첫 타자 보이트에게 좌전 안타를 내주고 힉스에게 우전 안타를 허용했다. 스탠튼을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우고 토레스를 우익수 뜬공으로 잡은 후 2사 1, 3루에서 어셀라를 2루수 앞 땅볼로 잡으며 무실점으로 위기를 넘겼다. 류현진은 7회초 첫 타자 프레이저에게 중전 안타를 내준 뒤 히가시오카를 우익수 파울 플라이, 대타로 나선 애런 저리와 르메휴를 잇따라 우익수 뜬공으로 처리하면서 이닝을 마무리했다.

/ knightjisu@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