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97394 0022020092462997394 03 0301001 6.1.20-RELEASE 2 중앙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873322000 1600894108000

“현택환 서울대 석좌교수, 올 노벨상 유력후보”

글자크기
중앙일보

현택환

현택환(56·사진) 서울대 화학생물공학부 석좌교수(IBS 나노입자 연구단 단장)가 올해 노벨상 수상 예상자 리스트에 이름을 올렸다. 글로벌 정보 분석회사인 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는 23일(현지시간) ‘2020 피인용 우수 연구자’(Citation Laureates) 24명을 발표하면서 현 교수를 포함했다.

클래리베이트는 생리의학·물리학·화학 및 경제학 분야에서 논문의 피인용 빈도가 상위 0.01% 이내인 사람 중 우수 연구자를 매년 선정한다. 2002년 이후 클래리베이트가 선정한 연구자 336명 중 54명이 노벨상을 받았다. 특히 29명은 2년 내 노벨상을 받았다.

현 교수는 20년 넘게 나노과학 분야를 연구 중인 석학이다. 이번에 클래리베이트 명단에 이름을 올린 데는 ‘나노입자를 균일하게 합성할 수 있는 표준 합성법 개발’ 관련 성과가 중요한 근거가 됐다. 올해 네이처와 사이언스 등 주요 학술지에 우수한 연구성과들을 연달아 발표하고 있다.

권유진 기자 kwen.yujin@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