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97308 0972020092362997308 06 0601001 6.1.19-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872948000 1600873211000 popular

장재인, 성폭력 고백 후 비난에 일침 "피해자 잘못인가요" [전문]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장재인 / 사진=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가수 장재인이 성폭력 피해를 고백한 가운데 일부 악플러들에게 일침을 가했다.

23일 장재인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최근 고백한 성폭력 피해에 대한 악플을 언급했다. 먼저 장재인은 "비난하는 이가 소수라지만 저는 그 소수에게 눈맞추고 묻고 싶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나는 내가 겪은 일을 노래로 하는 사람이다. 내가 겪은 일을 말하는 걸 내가 업으로 삼은 사람"이라며 "제가 제 자신에게 '왜 나한텐 이런 일들만 생기지' 라고 자문 했다면 버텼을까"라며 아픈 상처를 고백한 이유를 설명했다.

또 "왜 내겐 이런 일만 생기는지. 행복해지고 싶다고 마음 먹을 때마다 폭풍이 지나갔으니 이제 좋아질 거라 맘 먹을 때마다 무슨 일이 생기는 나에게 나는 피해만 생기는 그런 애니까 이런 일들이 생겨 하고 받아들여야 하나"고 되묻기도 했다.

"왜 가한 사람이 아닌 그 길을 지나간 피해자의 잘못인지 묻고 싶다"고 호소한 장재인은 "이 일은 정말 저에게 쉬운 이야기가 아니었다. 앨범과 곡들을 설명하기 위해 이 이야기를 꼭 해야하구나 라는 걸 깨닫고이야기하는 걸 택한 이유는 그 편이 위로와 용기의 힘이 크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라 밝혔다.

글 말미 장재인은 "잘잘못을 제대로 보아요. 소란을 일으키면 소란스러운 일이 내게 일어나면 그것이 수치가 되냐"며 지적했다.

최근 장재인은 과거 성폭력 피해를 고백하며 팬들의 응원을 자아냈다.

이하 장재인 인스타그램 전문

비난하는 이가 소수라지만 저는 그 소수에게 눈맞추고 묻고 싶네요.

나는 내가 겪은 일을 노래로 하는 사람입니다. 내가 겪은 일을 말하는 걸 내가 업으로 삼은 사람이에요.

인생의 힘든 일이 연속일 때, 저 친구는 왜 피해 입은 일만 말하지?라는 질문과 같은 마음으로 제가 제 자신에게 왜 나는, 도대체 무슨 업보길래 나한텐 이런 일들만 생기지? 라고 자문 했다면 버텼을까요? 의문이 없었을까요?

왜 내겐 이런 일만 생기는지. 행복해지고 싶다고 마음 먹을 때마다 폭풍이 지나갔으니 이제 좋아질 거라 맘 먹을 때마다 무슨 일이 생기는 나에게 나는 피해만 생기는 그런 애니까 이런 일들이 생겨 하고 받아들여야 하나요?

왜 여전히 가한 사람이 아닌 그 길을 지나간 피해자의 잘못인지 묻고 싶어요.

십년이 지나 사건을 꺼내고 고소를 준비한다하면 묻고 살지 대체 왜 소란이지?라고 말하실 건가요?

이 일은 정말 저에게 쉬운 이야기가 아니었어요. 앨범과 곡들을 설명하기 위해 이 이야기를 꼭 해야하구나 라는 걸 깨닫고 아무 텍스트 없이 가는 것과 설명하는 것 중 설명하고 이야기하는 걸 택한 이유는 그 편이 위로와 용기의 힘이 크다고 판단했기 때문입니다.

잘잘못을 제대로 보아요. 소란을 일으키면 소란스러운 일이 내게 일어나면 그것이 수치가 됩니까?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